조지아 초등학교서 12세 소년 총상

록데일카운티서…다른 소년이 총쏴

지난 23일 조지아주 록데일 카운티의 픽스 채플(Peek’s Chapel) 초등학교 내에서 12세 소년이 총에 맞아 병원으로 응급 후송됐다.

록데일카운티 경찰에 따르면 이날 총격은 방과후 비어있던 캠퍼스에서 일어났으며 총을 쏜 가해자도 비슷한 나이의 소년이다. 경찰은 미성년자인 두 사람의 신원은 공개하지 않았다.

경찰은 총을 쏜 소년을 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는 소년의 상태는 알려지지 않았다. 커니어스시에 위치한 이 초등학교는 사건 당시 아무런 방과후 활동이 없어 비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사건이 발생한 초등학교/Google Map

댓글을 남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