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회 재외동포문학상’ 수상작 발표

재외동포재단 34편 선정…미국 심갑섭씨 시부문 대상 올해 재외동포문학상 수상작으로 총 34편이 선정됐다. 재외동포재단은 ‘제21회 재외동포문학상’ 성인 부문 대상에 ▽박영희씨(중국)의 체험수기 ‘전설처럼 살다 가신 할머니’, ▽이태경씨(카자흐스탄)의 단편소설 ‘오해’, ▽심갑섭씨(미국)의 시 ‘오래된…

서울대·고대생 1천명 “조국 사퇴하라” 촛불

“자유·정의·진리 실종…조 후보자 딸 입학 진실 밝혀라” “자신과 가족에게만 관대, 정의롭게 법 집행할 수 있나”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54)의 딸 조모씨(28)의 고려대학교 부정입학 의혹과 서울대 환경대학원 재학 당시 부당하게 장학금을 지급받았다는…

조국, 딸 해명없이 사회환원으로 통할까

펀드 실투자액 10억…웅동학원 수익용 자산은 70억상당 자녀 부정입학 의혹 설명은 안해…23일 ‘규탄’ 촛불집회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논란이 된 사모펀드와 사학재단 웅동학원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승부수’를 던지면서 야권의 ‘사퇴압박’에 대한 정면돌파…

앤젤리나 졸리, 서울에 아파트 전세얻는다

광화문 고급 아파트계약…주미대사관 등 방문 연세대학교에 입학하는 아들 매덕스(18)와 함께 방한했던 영화배우 앤젤리나 졸리(44)가 서울 광화문에 전세 아파트를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언론들에 따르면  졸리는 최근 광화문 풍림 스페이스본 아파트…

조국, “펀드 기부·웅동학원 권한 포기”

사모펀드, 공익법인에 모두 기부…웅동학원은 공익재단에 “송구한 마음…가진 사람으로서 누린 혜택 모두 사회 환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는 23일 논란이 일고 있는 사모펀드와 사학재단 웅동학원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일본 “종료 결정에 당혹…믿을 수 없다”

“예상치 못한 대응…한국 주장 냉정하게 분석해야” “징용문제에 대한 우리 정부의 태도는 바꿀 수 없다”   일본 정부가 한국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해 의외라는 반응을 나타냈다. 22일 NHK에 따르면, 일본…

청와대 “한미동맹 추호도 흔들림 없다”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 춘추관서 브리핑 NSC상임위→文대통령 보고→토론 및 재가 2016년 11월 체결됐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이 3년 만인 오는 11월 종료된다. 일본 정부가 이달 초 화이트 리스트에서 우리나라를 제외하면서 납득할 만한 이유를 설명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