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 영입 실패 다저스의 다음 선택은?

양키스보다 높은 평균 연봉 제안 불구 대어 놓쳐 류현진, 범가너 등 물망…우타자, 구원투수도 필요 LA 다저스가 메이저리그 자유계약선수(FA) 시장 최대어 게릿 콜에게 뉴욕 양키스보다 높은 연평균 금액을 제시하고도 밀렸다. LA…

스트라스버그, 투수 사상 최고액 기록

7년 2억4500만 달러에 워싱턴과 재계약 월드시리즈 MVP인 투수 스티븐 스트라스버그(31)가 총액 2억 달러가 넘는 초대형 재계약을 맺었다. 워싱턴 내셔널스 구단은 9일 스트라스버그와 7년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공식발표했다. 계약규모는 상세히 밝히지 않았는데…

13세 소년, 손흥민에 인종차별 제스처

번리 팬, ‘원더골’ 경기 직전 적발…경찰조사 받아 70여m를 12초에 주파하며 ‘원더골’을 만들어낸 손흥민을 향해 인종차별 행위를 한 13세 번리 팬이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영국 ‘BBC’는 9일 “번리의 13세 팬이…

“류현진은 에인절스, 콜은 양키스”예상

스캇 보라스 에이전트 둔  FA선수 시나리오 공개 올해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게릿 콜(29)은 뉴욕 양키스, 류현진(32)은 LA 에인절스로 이적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의 켄 로젠탈은 8일 스캇 보라스를…

“역대 최고의 골”…”경기 훔쳤다”

손흥민 70m 원더골에 쏟아지는 칭찬 전설 마라도나 등과 비교평가 이어져 손흥민(27·토트넘)의 환상적인 70m 원더골에 전 세계가 극찬하고 있다. 토트넘은 8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손흥민, 70m 드리블 원더골…’1골1도움’

번리전 5-0 대승 견인…’4시즌 연속 두 자릿수 골’ 이정표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8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손흥민, 번리전서 시즌 10호골 재도전

체력·수비 부담이 관건…맨유전 패배 아쉬움 덜어내야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포를 향해 다시 나선다. 토트넘은 오는 8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번리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야구장에서 스키 점프대회 열린다

브레이브스 선트러스트파크서 20~21일 개최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홈구장인 캅카운티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스키 점프대회가 열린다. 미국 스키-스노보드협회는 오는 20일과 21일 이틀간 선트러스트파크에서 ‘비자 빅 에어(Visa Big Air)’대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발표했다. 비자가 주최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