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익스플로러 SUV 66만대 리콜

루프레일 분리 우려…내달 28일부터 통지 포드자동차는 루프레일 분리 가능성이 제기됨에 따라 북미지역에서 익스플로러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66만1000대에 대한 리콜을 시행한다고 9일 발표했다.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리콜대상은 2016년∼2019년형 익스플로러로 미국 62만483대, 캐나다 3만6419대,…

기아, 선발 등판 양현종에 텔루라이드 제공

“메이저리그 최고의 자리에 설 수 있도록 응원할 것” 기아 미국판매법인(KMA)은 7일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선발 데뷔전을 치른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 양현종 선수에게 텔루라이드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KMA는 “텔루라이드가 미국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에서…

중고차 가격 1년만에 20% 올랐다

미국 신차 부족 여파로 중고차 가격도 고공행진 평균 1만4160달러서 1만7080달러로 수직 상승 미국에서 신차가 ‘없어서 못 팔 지경’이 되면서 중고차 가격도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6일…

글로벌 자동차 업체, 생산방식도 바꿨다

반도체 대란에 50년만에 재고감축 위한 ‘적시생산’ 방식 재검토 세계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여파로 ‘적시 생산'(JIT·Just In Time)으로 상징되는 공급망 관리에서 50여년만에 크게 후퇴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3일 보도했다.…

현대차, 미국시장 4월 판매 역대 최다

친환경차 호조 속 128%↑…SUV-세단도 급증 현대자동차가 미국 시장에서 지난 4월 역대 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다. 현대차 미국판매법인(HMA)은 3일 이러한 내용의 실적 자료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현대차의 4월 미국 시장 판매량은 7만7523대로,…

이름바꾼 기아, 미국에서 역대 최다 판매

전년보다 2배 이상 증가한 7만177대…포르테·옵티마 ‘돌풍’ 사명에서 ‘자동차’를 떼어낸 기아가 지난달 미국에서 월간 판매 최다 기록을 세웠다. 기아 미국판매법인은 지난달 미국 판매량이 7만177대로 기존 최다 판매 기록이었던 3월의 6만6523대를 경신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