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 더 쉽게”…귀넷 한국어 선거 자료 제공

4개 아시아계 언어로 제공…조지아 아시안 유권자 3분의 1 귀넷 거주

귀넷카운티 아시아계 커뮤니티의 투표 참여가 한결 수월해질 전망이다.

귀넷카운티 커미셔너들은 지난주 샘플 투표용지와 유권자 지원 자료를 한국어와 베트남어, 만다린어, 광둥어 등 4개의 아시아계 언어로 번역하기 위한 자금이 포함된 예산을 승인했다.

2019년 연방센서스국의 미국인 커뮤니티 설문조사에 따르면 주 전체 아시아 유권자의 대략 3분의 1이 귀넷에 거주하고 있으며 6만명의 거주자가 집에서 한국어를 포함한 이들 4개 언어를 사용하고 있어 번역 자료 제공이 특히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디캡 카운티는 조지아주 카운티 최초로 2020년 가을부터 한국어로 유권자 정보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이승은 기자 eunice@atlantak.com

AAAJ 애틀랜타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