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김건모 고소’ 강행 강용석, “증거 있다”

피해자는 유흥업소 종업원…”대가나 사과없었다”

용석 변호사가 9일 오전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 관련 고소장을 제출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강용석은 김건모가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접대 여성 중 한 명을 성폭행 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강용석 변호사가 가수 김건모씨를 강간 혐의로 고소했다.

강 변호사는 9일 오전 혐의 피해자 A씨를 대리해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하면서 “김씨가 2016년 8월 서울 논현동 유흥주점에서 종업원 A씨에게 강제로 성행위를 했으며 이후 어떠한 형태의 대가나 사과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강 변호사는 김건모씨의 결혼을 즈음하여 3년 전의 사건의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 “두 일(결혼식과 본 고소)은 전혀 연관성이 없다”고 밝혔다. 강 변호사와 함께 고소장 제출에 동행한 김세의 전 기자는 “사건 이후 3년 간 피해 여성은 사건을 최대한 잊으려 노력했으나, 최근 들어 TV 프로그램에서 자신을 가해한 사람(김건모씨)이 나오는 상황에 힘들어했고 이에 저희에게 도움을 청하게 되었다”고 부연했다.

또한 강 변호사는 “사건을 입증하기 위한 증거가 있다”며 “(하지만) 저희가 먼저 증거를 공개할 경우 김씨 측에서 대응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추후 검찰 조사과정에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강 변호사는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방송에서 이 같은 주장을 펼쳤으며, 이에 김씨 측은 해당 유튜브 방송 직후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