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통일 위해 지혜 모아나가자”

민주평통 마이애미협의회 지난 18일 2020년 시무식

센서스-선거참여 캠페인….골든벨, 6.25 70주년 행사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마이애미협의회(회장 장익군)가 지난 18일 올랜도 아메레사뱅크 그랜드홀에서 2020년 시무식 및 1분기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강지니 간사의 사회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 장익군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평화통일을 위한 민간외교에 앞장서고 자문위원들의 지헤를 모아 보람있는 새해를 만들어가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김복희 부회장은 “평화통일의 필요성을 지역 한인동포에게 홍보하고 지역사회가 내놓은 좋은 정책은 한국 정부에 건의해 평화통일에 일조하는 마이애미협의회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자문위원들은 특히 올해 실시되는 2020 센서스 참여 방안을 논의하는 한편 탬파와 잭슨빌, 올랜도, 마이애미 등 4개 지역지회에 센서스 담당 위원으로 각각 김온직, 박종구, 김종필, 임창연 자문위원을 임명했다.

위원들은 또한 4월 실시되는 제21대 한국 국회의원 재외선거 유권자 등록 및 실제 투표 참여 독려를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투표소는 이번에도 올랜도 우성식품이 확정적이며 유권자 등록은 2월15일까지 진행된다. 위원들은 끝으로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2032년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를 위해 지역사회의 지원방안을 토의한데 회의를 마쳤다.

올해 사업은 ◇합동연수회(4월) ◇제3회 통일 골든벨 ◇제70주년 한국전 기념행사 등이 있다. 특히 올해 기념행사는 탬파 미군 중부사령부에서 플로리다 내 20여개 한국전 참전용사 지회 회원들을 모두 초청해 성대하게 개최할 계획이다.

최영백 플로리다 지사장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