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스캐롤라이나 등 11개주 풍력발전 집중투자

동부 연안 주정부, 연방 정부와 해상풍력 확충 협약 친환경 일환…바이든 “에너지 안보 실질 증진 계기” 백악관이 23일 노스캐롤라이나와 뉴욕. 뉴저지, 펜실베이니아, 로드아일랜드, 코네티컷, 델라웨어, 메인, 메릴랜드, 매사추세츠, 뉴햄프셔 등 동부…

기독교 학교 여성코치, 제자와 성관계

노스캐롤라이나서…교장에 익명의 제보 이메일 노스캐롤라이나주 벌링턴 경찰은 21일 벌링턴 크리스천 아카데미의 치어리더팀 코치인 마리사 카터(23, 여)를 미성년자 성범죄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카터는 이 학교의 미성년 학생 1명과 성관계를…

경찰, 비무장 흑인 총격 사망사건에 300만불 배상

노스캐롤라이나주 소송 제기 유족에 최대 규모 배상키로 노스캐롤라이나주 보안관실은 경찰의 총에 맞아 숨진 비무장 흑인 남성 앤드루 브라운 주니어의 유족이 제기한 소송과 관련해 300만달러(약 38억원)를 배상하기로 합의했다고 6일( 발표했다. AP…

[영상] 38만불 해변 별장, 파도에 휩쓸려 ‘실종’

노스캐롤라이나주 아우터 뱅크스 주택 통째로 떠내려 가 노스캐롤라이나주의 한 해변 주택이 파도에 휩쓸려 통째로 떠내려갔다. 16일 워싱턴포스트 등에 따르면 지난 10일 노스캐롤라이나 아우터 뱅크스 해안가에 있는 별장이 파도에 휩쓸려 바다…

중국 CATL, 사우스캐롤라이나에 공장건설 유력

세계 최대 배터리 업체, BMW·포드에 납품…켄터키도 검토 세계 최대 배터리 업체인 중국 CATL(닝더스다이)이 미국 내 첫 전기차용 배터리 공장 건설을 위한 막바지 부지선정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6일 보도했다. 로이터는…

[영상] I-85 고속도로서 조랑말 질주 ‘7중 추돌’

사우스캐롤라이나주서…부상자 1명 발생 사우스캐롤라이나주 I-85 고속도로에서 지난 주말 난데없이 조랑말 한 마리가 나타나 차량 7대가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우스캐롤라이나 고속도로 순찰대에 따르면 사고는 23일 오전 11시 55분경 스파르탄버그 지역  I-85…

롯데케미칼, 동남부 스타트업에 2억불 투자

노스캐롤라이나 ‘소일렉트’와 제휴해 리튬금속 음극재 양산 추진 한국 롯데케미칼이 노스캐롤라이나에 소재한 스타트업 ‘소일렉트'(Soelect)와 손잡고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 소재인 리튬금속 음극재를 생산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6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양사는 2억달러(약 2498억원)…

사우스캐롤라이나 총살형 “일단 멈춤”

미국서도 20년 만의 집행…주대법원 D데이 9일 남기고 중단 명령 사우스캐롤라이나주의 사형 집행 시설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콜롬비아에 위치한 교정시설에 총살형 집행을 위한 의자(왼쪽)와 전기의자가 함께 전시돼 있다 /사우스캐롤라이나주 교정국 제공 미국에서 20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