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앨라배마 버밍햄 김현기 회장 공식 취임

앨라배마주 버밍햄 한인회 김현기 신임회장이 지난 7일 공식 취임했다. 버밍햄 한인회는 이날 버밍햄 한인침례교회 대강당에서 봄맞이 대잔치 및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홍승원 미 동남부한인회연합회장, 김기환 이사장이 참석해 축사와 격려사를…

공화 42세 앨라배마 여성 상원의원 부상

81세 바이든 국정연설 반박에 최연소 케이티 브릿 투입…고령부각 조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7일 연방 의회에서 국정연설을 실시할 예정인 가운데 공화당이 1일 바이든 대통령의 연설에 대한 반박 연설자로 42세 여성인 케이티…

앨라배마주, 냉동배아 판결 역풍에 수습책 통과

상하원 ‘시험관 아기’ 보호 법안 가결 앨라배마주에서 체외 인공수정(IVF·시험관 아기)을 위해 만들어진 냉동 배아(수정란)를 ‘태아’로 인정한 주법원 판결로 거센 역풍이 일자 주의회에서 부랴부랴 ‘수습책’을 내놓았다. 29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공화당이 의석…

앨라배마 냉동배아 판결, 종교계 강타

‘냉동배아는 사람’ 논쟁 확산…교파 따라 체외수정에  견해 달라 가톨릭·일부 개신교는 반대…유대·이슬람·불교 등은 허용·장려 체외수정(IVF)으로 만든 냉동 배아를 사람으로 규정한 미국 앨라배마주 대법원 결정의 후폭풍이 거세다. 판사가 자신의 기독교적 신념을 토대로…

11세 한인 영재, 스펠링비 3년 연속 우승

앨라배마 몽고메리 이지안군…대학 입학허가도 받아 화제 미국 앨라배마주 몽고메리에 거주하는 한인 소년이 영어 철자 맞추기 대회인 스펠링 비(Spelling Bee) 대회에서 3년 연속 우승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역 신문인 몽고메리 인디펜던트에…

싼타페 하이브리드, 미국 앨라배마서 첫 생산

내달부터 HEV 양산 시작…올해 7만대 목표 현대자동차가 내달 미국 앨라배마 공장에서 ‘신형 싼타페 하이브리드(HEV)’ 양산을 시작한다. 올해 연간 생산 목표는 7만대다. 현대차는 내달 중순 미국 핵심 생산 거점인 앨라배마 공장(HMMA)에서…

SK온, 앨라배마서 천연흑연 4년간 3.4만t 확보

웨스트워터와 천연흑연 공급 계약…소재 구매까지 협력관계 구축 SK온이 미국산 흑연을 확보하는 등 공급망 다각화를 통해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대응력을 한층 더 강화한다. SK온, 웨스트워터와 천연흑연 구매 계약 SK온은 미국 음극재 파트너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