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한국 김치 수출액 역대 최대 규모

1억6000만불 육박…12년만에 무역흑자

'김장으로 나누는 이웃사랑'

지난해 11월 30일 영남대학교 경산캠퍼스 학생회관에서 열린 ‘2021학년도 제3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에서 영남대 학생 등 참가자들이 김장하고 있다.

한국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해 김치 수출액이 역대 최대 규모인 1억5990만달러(약 1922억원)를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이에 힘입어 김치 무역수지도 2009년 이후 12년 만에 흑자(1920만달러)를 냈다.

최근 5년간 김치 수출은 연평균 18%씩 증가했으며, 수출 대상국도 2011년 61개국에서 10년간 89개국으로 확대됐다.

일례로 농식품부는 김치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한국이 김치의 종주국이며, 한국산 김치는 엄격한 품질관리를 거친다는 내용 등을 담은 김치 큐알(QR) 코드를 제작해 미국 등 주요 수출국에서 활용해왔다.

또 전 세계적인 물류난 와중에 농식품부는 국적 선사 HMM과 협업해 미국과 호주행 노선에서 농식품 전용 선적을 확보했다.

전한영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K푸드의 대표 주자인 김치 수출을 늘리고 유망한 한국 농식품을 더 발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1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