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한인회장대회, 10월 4∼7일 인천서 개최

멕시코시티서 운영위 열어 결정…온·오프라인 병행 추진

멕시코에서 운영위원회를 열고 참가자들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운영위원회 참가자들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오른쪽 2번째가 이홍기 애틀랜타한인회장 [재외동포재단 제공]

2022년 세계한인회장대회가 오는 10월 4∼7일 인천광역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4∼6일 멕시코시티에서 올해 대회 제1차 운영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일정을 발표했다.

인천 제물포항을 출발해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 항에 도착(1903년 1월 13일)한 미주 한인 이민 120주년을 기리고, 제16차 세계한인의 날(10월 5일)도 기념한다.

김 이사장은 “올해 대회는 공식적인 해외 첫 이민이 시작된 인천광역시에서 개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각국 한인회장과 재외동포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