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시장 당선인 “첫 3개월 급여 비트코인으로 받겠다”

마이애미와 ‘암호화폐 수도’ 경쟁…”암호화폐 산업 중심지 될 것”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당선인 트위터.

에릭 애덤스 미국 뉴욕시장 당선인은 4일 “시장이 되면 첫 3개월 급여를 비트코인으로 받겠다”고 밝혔다.

애덤스 당선인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뉴욕은 항상 거창하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뉴욕은 암호화폐 산업 및 빠르게 성장하는 다른 혁신적 산업의 중심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최근 재선에 성공한 프랜시스 수아레스 마이애미 시장이 두 번째 임기 첫 급여를 “100% 비트코인으로 받을 것”이라는 트윗을 올린 데 따른 응수로 보인다.

CNBC 방송은 애덤스 당선인의 이같은 대응은 미국내 ‘암호화폐 수도’ 자리를 놓고 마이애미와 경쟁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고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