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들에게 ‘방역 안심’을 선사하세요”

‘스마트 클린 소독 게이트’ 단 2-3초만에 99.9% 살균

AI 얼굴인식, 자동체온 측정… 고성능 헤파필터 장착

코로나19로 인해 다중 이용시설에 대한 철저한 방역이 요구되고 있는데 이 문제를 한꺼번에 해결할 수 있는 스마트 기기가 개발돼 큰 관심을 끌고 있다.

SCG GROUP INC(대표 앤드류 김)은 코로나 바이러스는 물론  우리 주변에 항상 존재해온 다양한 세균과 바이러스로부터 인체를 보호해주는 제품 ‘스마트 클린 소독 게이트(Smart Clean Disinfection Gate)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게이트 통과전에 AI(인공지능) 방식으로 체온을 자동 측정하고 정상체온 여부를 확인한 후 정상 체온이면 왼쪽 공간에 손을 집어넣으면 센서가 반응해 자동으로 손 소독을 한다.

SCG 그룹은 “AI가 얼굴을 인식하면 자동으로 체온을 측정하기 때문에 체온측정에 대한 거부감을 줄어주며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불안을 완화하는 환경을 만들어 준다”고 설명했다.

이어 클린 게이트를 통과하는데 게이트 아래 서 있으면 머리 위와 양옆에서 살균제가 분사된다. 특히 액체소독이 아니라 기체소독 방식이어서 사용자의 거부감이 덜하며 단 2~3초라는 짧은 시간에 코로나 바이러스를 포함한 병원성 미생물을 최대 99.9 %까지 살균한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마지막으로 고성능 필터인 ‘헤파 필터(광촉매 필터)’에서 초미세먼지와 바이러스를 빨아들이면, UV-C(자외선)를 활용해 살균을 극대화하는 기술로 자연스럽게 전신소독 및 공간전체에 대한 살균이 이뤄진다.

앤드류 김 대표는 “스마트 클린 시스템은 FDA 및 WHO의 승인을 받아 사람과 음식에 사용하는 것으로 안전한 차아 염소산 살균 용액을 이용한다”며 “UV 살균방식까지 병행해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99.9%의 제거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코로나가 장기화되고 변이 바이러스까지 등장하면서 방역시스템의 안전성과 함께 신속성과 편리성도 매우 중요해졌다”면서 “무관심속에 방치했던 각종 세균, 박테리아, 바이러스 등도 소독하기 때문에 교회, 병원, 사무실, 공장, 자동차 딜러, 학교, 상점, 레스토랑, 공공기관, 요양원, 아파트 관리 사무실 등 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다중 이용시설에 보다 안전한 환경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게이트 자체가 치료제 역할을 하거나 완벽한 방역을 보장할 수는 없다”면서 “하지만 쇼핑, 여행, 외식 등의 상황에서 감염위험을 줄이고 고객을 안심시키기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목숨을 위협하는 세균 가운데 코로나 바이러스보다 무서운 바이러스는 항상 우리 주변에 존재하고 있었다”며 “문제발생 후 치유 및 치료보다 예방이 최선이라는 것을 이번 재앙을 계기로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해당 기기가 설치된 둘루스 대표 한인 BBQ 식당인 허니피그 이외주 대표는 “코로나19 팬데믹이 장기화 됨에 따라 손님들의 안전을 위해 스마트 클린 소독 게이트를 설치했다”면서 “고객들에게 ‘이 업소는 안전하다’는 마음의 평안을 주고 있어 반응이 매우 좋다”고 소개했다.

문의 : info@smartCgate.com 또는 687-343-7863

윤수영 기자 yoon@atlantak.com

Full gate

게이트가 설치된 허니피그 식당.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