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한인 축제도 3년 만에 재개

22일 개막…”한류의 힘으로 회복·화합”

LA 한인축제, 3년 만에 열려
22일 제49회 LA 한인축제가 서울국제공원에서 개막했다. 한인 축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이후 3년 만에 재개됐다. 

로스앤젤레스(LA) 한인 축제가 22일 개막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사태로 중단됐던 미주 한인 사회의 최대 잔치가 3년 만에 재개된 것이다.

49회를 맞은 LA 한인 축제는 ‘한류의 힘으로 회복과 화합’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나흘간 진행된다.

이번 축제 기간 행사장에서는 K팝 댄스그룹,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 가수 김흥국 등 한국 연예인들의 공연이 잇따라 펼쳐진다.

농수산 엑스포를 찾은 LA 한인축제 방문객들
농수산 엑스포를 찾은 LA 한인축제 방문객들

아울러 농수산 엑스포에는 전남, 전북, 경남. 경북 등 10개 지방자치단체와 130여 개 업체가 참여해 LA 시민들에게 각종 먹거리를 제공한다.

김영록 전남지사, 김관영 전북지사, 이철우 경북지사는 이날 한인 축제에 직접 참석해 K푸드 홍보와 판로 개척에 나섰다.

이어 24일에는 LA 한인타운 중심부인 올림픽대로에서 한인들의 대규모 행진 행사인 ‘코리안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