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시애틀행 대한항공 여객기서 난동

60대 남성 조종실 난입 시도하다 체포돼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해 시애틀로 향하던 대한항공 여객기에서 60대 남성이 난동을 부리다 체포됐다.

대한항공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24일 오후 4시 40분께 인천공항을 출발한 KE019편 여객기에 탑승한 A씨가 승무원을 위협하며 난동을 부렸다. A씨는 한국계 미국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착륙 40여분을 앞두고 객실 주방에 들어와 승무원 3명을 위협하고, 조종실 진입까지 시도하다 승무원에게 제압됐다.

대한항공은 시애틀 공항 도착 후 현지 경찰에 A씨를 인계했다. A씨가 시애틀지역에 사는 한인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며, 난동 이유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시애틀N 제공

대한항공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