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희망은 계속 전진한다”

애틀랜타시, 다운타운에 킹 목사 동상 설치

미국 민권운동의 상징인 마틴 루터 킹 목사를 기리기 위한 새로운 동상이 지난 14일 애틀랜타 다운타운에서 제막식을 갖고 일반에 공개됐다.

메르세데스-벤츠 구장 인근 마틴 루터 킹 드라이브에 세워진 새 동상 작품의 제목은 ‘계속 전진하는 희망(Hope Moving Forward)”으로 공모를 거쳐 선정된 조각가 베이실 왓슨씨가 제작했다.

18일 마틴 루터 킹 데이에 앞서 제막식을 가진 애틀랜타시는 케이샤 랜스 바텀스 시장의 성명을 통해 “이 동상은 애틀랜타의 아들인 킹 목사에 헌정된 것”이라며 “애틀랜타는 민권운동의 요람이자 킹 목사의 마지막 안식처라는 자부심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동상 조각가인 베이실 왓슨씨/City of Atlanta
동상 제막식 모습/City of Atlanta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