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외활동 위한 사무실 오픈

플로리다 팜비치에…”트럼프 어젠다 이어간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대외 활동 사무실이 플로리다주 팜비치에 개소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무실은 성명을 통해 “미국의 이익을 증진시키고 트럼프 행정부의 어젠다를 이어가기 위해 트럼프 전 대통령의 홍보와 공식 성명서, 공개 석상 출석, 공식 활동 등을 담당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의 사무실 개소 소식은 연방 하원이 그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상원에 정식 송부한 날 전해진 것이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일 백악관을 떠난 뒤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지지자들에게 “어떤 형태로든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그는 플로리다주 팜비치에 있는 마러라고 리조트에 입성한 후 아직까지는 어떤 공식 행보도 하지 않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멜라니아 트럼프 여사
[AP=연합뉴스 자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