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접종, 크로거에 예약하세요

조지아주, 식품점에 배포…퍼블릭스, 잉글스도

전화예약 곧 오픈…접종속도 가속, 40만명 맞아

조지아 주정부가 일부 식품점 내 약국에 코로나19 백신을 배포해 65세 이상 노인들은 전화 예약을 통해 접종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16일 11얼라이브 뉴스에 따르면 주정부는 현재 크로거와 퍼블릭스, 잉글스 등 식품점에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 일부 물량을 배포했다.

크로거는 이와 관련, “곧 접종 자격이 있는 고객들을 위한 예약 전화를 오픈하겠다”고 밝혔다. 퍼블릭스와 잉글스도 예약을 통해 확보된 백신을 접종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조지아주의 백신 접종은 이번 주 들어 가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이언 켐프 주지사는 16일 “오늘 하루에만 2만2871도즈가 접종되는 등 이번 주에만 18만7070명이 백신을 맞았다”면서 “현재 배포받은 백신 가운데 42.5%를 주민들에게 접종했다”고 밝혔다.

조지아주 보건부에 따르면 이날까지 접종된 백신은 총 39만3970도즈로 이 가운데 절반 가량이 지난 1주일간 사용됐다.

한 노인이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있다. [AFP=연합뉴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