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당선 확신”…사실상 대선 승리 선언

4일 기자회견 “펜실베이니아도 역전할 것” 자신감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가 “내가 대통령이 될 것을 확신한다”며 사실상 승리 선언을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4일 보도했다.

바이든 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개표가 완료되면 내가 이길 것”이라며 “대통령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 270명을 확보할 게 분명하다”고 말했다.

바이든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5.9%포인트차로 뒤지고 있는 펜실베이니아에 대해서도 “매우 기분이 좋다”며 역전승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민주당 후보로 선거운동을 했지만 당선되면 미국 대통령으로 통치할 것”이라며 “승리를 확신한다. 나의 승리는 민주주의와 미국의 승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잇달아 개표 중단 소송을 낸 트럼프 대통령을 겨냥해 “모든 표는 집계돼야 한다”며 “미국인들은 대선 결과에 결코 침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윌밍턴 AF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