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백인 청소년들의 ‘역겨운 장난’

플로이드 사망 장면 흉내내며 웃음 ‘조지 플로이드 챌린지’

백인 경찰의 과잉 진압으로 사망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건으로 반인종주의 시위가 미국 전역에서 들불처럼 번지고 있는 가운데, 이 사건을 조롱하는 챌린지가 온라인 상에서 확산돼 논란이 되고 있다.

경찰관의 무릎으로 목이 짓눌린 플로이드의 사망 장면을 재연한 사진이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일파만파 번지고 있다.

이 사진을 올린 이들은 카메라를 바라보며 미소를 띄었고, ‘조지플로이드챌린지'(GeorgeFloydChallenge)라는 해시태그를 붙였다.

이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역겹다” “이들 모두 악마와 같다” “끔찍하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며 거세게 비판하고 있다. 현지 경찰은 해당 챌린지에 참여한 이들을 찾아내려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트위터 캡처 © News1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