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상의, 비대위와 결별?…평화시위 지지모임 결성

한인단체들과 7일 둘루스 시위 지지선언

마스크 등 나눠주고 집회후 청소 등 봉사

애틀랜타조지아한인상공회의소(회장 이홍기)가 오는 7일 둘루스 귀넷플레이스몰 일대에서 열리는 인종차별 항의시위와 관련해 한인단체들과 ‘평화시위 지지 모임’을 결성했다.

한인상의는 5일 보도자료를 통해 “한인단체 및 교회들과 함꼐 7일 열리는 평화시위를 지지하는 모임을 결성했다”면서 “시위 시작 1시간전인 오전 11시 뷰티마스터 앞에서 모여 시위대에게 마스크와 프로틴 바 등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인상의는 코로나19 범한인 비대위가 구성한 안전대책본부(본부장 김윤철)에 참여했지만 시위 참가나 시위대 지원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보인 안전대책본부와는 정반대의 행보를 보인 것이다.

참가단체는 ▷미동남부 한인외식업협회 (회장 김종훈) ▷미주 조지아 뷰티서플라이협회(김은호) ▷조지아 애틀란타 뷰티협회(손영표) ▷조지아 한인범죄예방위원회(박형권) ▷조지아 한인 주류 협회(회장 김세기) ▷동남부국가안보단체협의회(회장 김기수) 등이다.

이날 참가단체들은 뷰티마스터(대표 박형권)등이 제공하는 마스크와 각 단체가 마련한 스낵 등을 제공할 계획이지만 물병은 투척 위험이 있다는 경찰의 권고에 따라 나눠주지 않는다.

또한 집회가 끝난 뒤에는 김기수 안보단체협의회장이 조직한 한인 자원봉사단이 시위가 벌어진 지역 일대를 청소할 계획이다.

7일 시위대가 집결하는 탠디 키 레인/google map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