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도 입국자 백신접종 의무화 없앨 듯

토론토 국제 공항에서 탑승 수속을 위해 줄지어 선 여행객들
토론토 국제 공항에서 탑승 수속을 위해 줄지어 선 여행객들 [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캐나다 정부가 이달 말께 입국자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요건을 중단할 가능성이 있다고 AP통신과 현지 신문인 글로브앤드메일 등이 20일 보도했다.

AP통신은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캐나다 정부가 현재의 입국자 요건을 중단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 소식통은 여행자들에게 백신 접종 증명서를 올리도록 요구해온 앱 사용의 의무화도 해제되고 입국자에 대한 무작위 코로나19 검사도 중단될 것 같다고 말했다.

AP통신은 입국자에 대한 백신 접종 요건을 운용해온 미국도 유사한 중단 조치를 취할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