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인 주거지 습격하자” 메시지 알고보니…

백인우월주의 단체가 ‘안티파’ 위장해 허위 트윗

트위터, 해당 계좌 정지…”전형적인 분열적 선동”

지난 31일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를 통해 유포된 좌익 과격단체 ‘안티파(Antifa)’명의의 백인 주택지역 습격 선동 메시지가 사실은 극우 백인우월주의자들의 조작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NBC뉴스에 따르면 트위터는 1일 이같은 트윗을 올린 ‘안티파 US(Antifa US)’라는 계정을 정지시켰다. 트위터 대변인은 “해당 계정은 안티파가 아닌 이브로파(Evropa) 소유였으며 이는 트위터의 플랫폼 조작과 스팸 정책에 위배된다”고 밝혔따.

이브로파는 극우 네오나치 백인우월주의 단체로 정반대 성향의 단체인 안티파를 위장해 분열을 선동하는 메시지를 올린 것이다. 해당 메시지는 “오늘밤이 바로 그밤이다. 동지들이여. 주거지로 침입해 백인들에게서 원래 우리 소유였던 것을 되찾아오자”고 주장하고 있다.

이같은 메시지가 유포되자 한인들도 불안에 떨며 소셜미디어를 통해 “주택단지까지 폭력 및 약탈의 대상이 되는 것 아니냐”고 메시지의 진위를 확인했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안티파를 이번 과격시위의 배후단체로 지목하며 테러조직으로 규정하기도 했다.

문제의 트윗 메시지.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