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인 10명중 6명 백신 최소 1회 맞았다

9일 현재 1억9522만명 접종…완료자는 1억6665만명

미국 인구 3억3000만명 가운데 58.8%에 해당하는 1억9522만2906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최소 1번 이상 맞은 것으로 집계됐다.

9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날 기준 자국 내 백신 접종률을 이같이 집계했다.

백신을 2차까지 모두 접종한 이들의 숫자는 1억6665만4374명으로 전체 인구의 50.2%를 차지했다.

18세 이상 성인 인구에 국한해서는 61.1%인 1억5788만8305명이 2차까지 예방접종을 마쳤다.

미국은 이날 오전을 기준으로 3억5193만3175회분의 백신을 투여했으며, 4억756만705회분의 백신을 배포했다.

CDC의 집계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을 받은 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 얀센 백신 접종 데이터를 포함한다.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