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프트카드 미사용 손실 최대 40억불

전체 2~4%는 사용안돼…스타벅스 1억4천만불 챙겨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선물로 꼽히는 기프트카드의 미사용으로 인한 소비자의 연간 손실이 20억~40억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C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기프트카드의 연간 미사용액은 전체의 2%~4% 정도인 20억달러에서 40억달러에 달한다.

지난해 미국 기프트카드 판매액은 980억달러로, 2005년에 비해 90% 증가했다.

기프트카드 미사용액은 관련 법에 따라 발행기업이 등록된 주 정부와 발행기업의 낙전수입이 된다.

지난해 스타벅스는 1억4000만달러가 넘는 낙전수입을 기록했으며, 백화점 체인인 노드스트롬의 낙전수입도 1700만달러에 달했다.

기프트카드/연합뉴스TV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