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미국시장 4월 판매 역대 최다

친환경차 호조 속 128%↑…SUV-세단도 급증

현대자동차가 미국 시장에서 지난 4월 역대 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다.

현대차 미국판매법인(HMA)은 3일 이러한 내용의 실적 자료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현대차의 4월 미국 시장 판매량은 7만7523대로, 작년 동월 대비 128% 늘었다

차종 별로는 친환경차 판매량이 640% 급증했고, 스포츠유틸리티차(SUV)와 일반 승용차는 각각 137%, 163% 늘었다.

법인과 렌터카 업체 등에 공급하는 플리트 판매는 27% 감소했지만,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소매 판매(7만4978대)가 146% 증가하면서 실적을 견인했다.

랜디 파커 판매담당 수석 부사장은 “3월에 이어 두 달 연속으로 총판매와 소매판매에서 월별 신기록을 수립했다”며 “제조, 물류, 판매, 마케팅, 대리점 영업 등 전 조직에 걸친 노력의 결과”라고 평가했다.

2022 투싼 N 라인 [현대차 미국판매법인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