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교협 “부활신앙으로 살아갑시다”

4일 오전 6시 부활주일 새벽연합예배 개최

애틀랜타를 비롯해 미주 동남부 지역의 한인 교회들이 21일 부활주일을 맞아 기념 예배와 함께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애틀랜타 한인교회협의회(회장 백성봉)는 4일 오전 6시 ‘2021년 부활주일 새벽연합예배’를 코람데오장로교회에서 개최했다.

예배는 교협 이사장 이제선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교협 부회장 김상민 목사의 대표기도에 이어 성도장로교회 김영준 목사가 성경을 봉독했다.

김은미 집사의 특별찬양 후에 강단에 오른 교협회장 백성봉 목사는 ‘무덤신앙, 부활신앙’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백목사는 “코로나 팬데믹시대에 우리의 신앙이 부활 신앙으로 살아가고있는가?”라고 질문하고 “우리가 지금 무덤신앙에 머물러 있다면 반드시 부활 신앙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백목사는 “무덤신앙을 가지고서는 세상을 이길 수없고 치열한 영적인 전투에서 승리할 수없다”면서 “우리가 하나님의 은혜없이는 부활 신앙으로 갈 수 없으니 말씀 안에서 무덤 신앙이 아닌 부활신앙으로 하나님의 영광을위해 승리하는 삶을 살아가기를 축북한다”고 덧붙였다.

예배는 새언약크리스천교회 최선준 목사의 축도로 마무리됐다. 한편, 교협은 이번 연합예배의 헌금을 교협 사업 및 선교, 구제사역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윤수영 기자 yoon@atlantak.com

애틀랜타한인교회협의회 회장 백성봉 목사가 ‘무덤신앙, 부활신앙’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하고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