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여름 갈 만한 한국 ‘비대면 안심 여행지’ 25선

한국관광공사, 널리 알려지지 않은 매력적인 관광지 선정

한국관광공사는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고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여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해당 관광지는 널리 알려지지 않아 혼잡도가 낮은 관광지 가운데 바다·섬·계곡·숲 등 여름 휴가지로 매력적인 곳을 중심으로 선정했다.

여름 비대면 안심관광지로 선정한 곳은 △메타세쿼이아 숲길(서울 마포구) △장항습지(경기 고양) △굴업도(인천 옹진) △국립청태산자연휴양림(강원 횡성)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강원 삼척) △갈론구곡(충북 괴산), 나곡해수욕장(경북 울진) △가지산 쇠점골계곡길(경남 밀양) △구천동 어사길(전북 무주), 운일암반일암 숲길(전북 진안) △4est 수목원(전남 해남) 등 총 25곳이다.

상세한 관광지 정보는 관광공사 ‘대한민국 구석구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갑자기 입장이 제한되는 등 변동 여지가 있으므로 방문 전 개방여부·개방시간·관람방법 등 세부정보 확인은 필수다.

‘대한민국 구석구석’ 누리집 내에 안전여행 페이지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른 여행경로별 안전여행 가이드를 설명하고 있다.

경남 통영의 욕지섬 모노레일. 한국관광공사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