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결국 코로나 확진…”증상 가벼워”

“부스터샷 맞고 치료 받을 수 있어 다행”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빌 게이츠는 10일 자신의 트위터에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알렸다.

그는 “가벼운 증상을 겪고 있으며, 다시 건강해질 때까지 격리하면서 전문가 조언을 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관여하기도 하는 한편, 특히 빈곤국을 위한 백신 접종과 치료 등 코로나19 대책에 목소리를 내왔다.

게이츠재단은 지난해 10월 저소득 국가가 다국적 제약사인 머크사의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몰누피라비르’ 복제약을 사용할 수 있게 하는 데 1억2000만 달러(1530억원)를 사용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