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결국 3만달러선 붕괴

고점 대비 56% 폭락…9일간 12% 떨어져

암호화폐 비트코인이 9일에도 폭락세를 보이며 결국 3만달러 밑으로 떨어졌다.

이날 비트코인은 이날 12% 이상 하락해 3만달러선이 붕괴됐으며 지난해 11월의 사상 최고치 대비 56% 넘게 떨어졌다.

비트코인이 3만달러 아래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7월 이후 처음이다.

암호화폐 가격은 뉴욕 증시가 추락하면서 동반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거래일보다 3.20% 하락한 3991.24로 장을 마감, 2021년 3월31일 이후 처음으로 4000 밑으로 떨어졌다.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도 전날보다 1.99% 떨어진 3만2245.70, 나스닥 지수는 4.29% 하락한 1만1623.25로 각각 거래를 마쳤다.

비트코인 엑소더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