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코로나 무료검사 “예약 서두르세요”

오는 11일 연합교회, 15일 한인교회서 실시…점검 회의 가져

11일 검진 예약은 이미 완료…15일 예약 이메일-전화로 접수

한인 커뮤니티 대상의 대규모 무료 코로나19 검사가 2차에 거쳐 실시된다.

애틀랜타 K 뉴스, 애틀랜타라디오코리아, 미 동남부한인외식업협회가 주최하고 귀넷-뉴턴-락데일카운티 보건국의 주관하는 이번 검진행사는 드라이브-스루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6일 오후 3시 애틀랜타 K 뉴스 이상연 대표와 미 동남부 한인외식업협회 김종훈 회장, 애틀랜타라디오코리아 박건권 대표 그리고 아틀란타 연합장로교회 박민규 장로가 11일 1차 검진을 앞두고 실무회의를 가졌다.

김종훈 회장은 “무보험자와 코로나19 관련 정보 사각지대에 처한 한인을 위해 검사를 실시한다”면서 “단 서류미비 한인은 당국의 방침에 따라 이번 무료 검진에서는 제외된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검사 인력이 부족한 사항이라 인원 파악을 위해 사전예약이 필요하며 예약은 본보 이메일(news@atlantak.com)로 원하는 검사일자와 시간대, 영문 이름, 생년월일, 집주소, 전화번호, 이메일주소, 성별, 보험정보를 보내주면 컨펌 답신을 이메일로 보내준다.

검진 행사는 1차로 오는 11일(화) 아틀란타 연합장로교회(주소 2534 Duluth Hwy, Duluth, GA 30097)에서, 2차 검진은 15일(토) 아틀란타 한인교회(주소 3205 Pleasant hill Road. Duluth, GA 30096)에서 각각 오전10시부터 오후7시까지 실시된다.

현재 11일 연합교회 검진예약은 이미 마무리됐으며 15일 한인교회에서 진행되는 검사에 한해서 예약을받고 있다.

사전 예약을 위한 문의는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770-813-0307, 미동남부 한인 외식협회 678-813-0307, 애틀랜타 K뉴스 678-687-0753으로 하면 된다.

한편 11일 1차 행사에는 샬롯 낸시 귀넷 카운티 의장과 11월 선거에 조지아주 하원의원 9선에 도전하는 페드로 마린 의원, 홍수정 주하원의원 후보와 리치 매코믹 연방하원의원 후보가 방문해 한인사회의 코로나19 대응을 격려할 예정이다.

윤수영 기자 Juye1004@gmail.com

코로나19 검사에 대한 실무자 회의

왼쪽부터 유진리 애틀랜타라디오코리아 본부장, 김종훈 회장, 박건권 대표, 이상연 대표.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