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과학자들, 코로나백신-치료제 세미나 개최

재미과학기술자협,  20일 ‘제2차 코로나19 웨비나’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KSEA·회장 조술연)는 ‘제2차 코로나19 웨비나(화상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오는 20일 오후5시부터 6시30분까지 진행되는 웨비나에서는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관련 연구 동향·해결책 등을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모피트 암센터의 박종연 교수의 사회로 진행되며 위스콘신 의과대학 린다 리 교수, 피츠버그 의과대학 윤주홍 교수, 생명공학기업인 제이나나 테라퓨틱스 (Jnana Therapeutics)의 김택수 박사 등이 강사로 나선다.

이번 웨비나는 강사들의 강연과 토론후 참석자들과의 질의 응답 시간이 마련되며 KSEA 회원 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참가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링크)를 통해 확인하면된다.

KSEA 측은“겨울철 코로나 바이러스의 2차 확산에 대한 불안과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면서 “웨비나를 통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듣고 토론하며 보다 적극적으로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 행사 취지를 밝혔다.

문의: forum@ksea.org

윤수영 기자 juye1004@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