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미스원뱅크 지점 직원 양성반응

맥기니스 지점, 임시휴업 후 방역작업 실시

프라미스원 뱅크 (행장 제이크 박)가 지난 9일 오후 2시를 기준으로 맥기니스 지점을 임시 휴업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은행측은 “맥기니스 지점에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면서 “즉각 해당 지점을 임시휴업하고 철저한 방역을 실시했다”고 전했다.

은행측은 “해당 직원에게서 오늘 양성판정 소식을 듣고 안타까움을 표하며 지점 직원들과 고객들의 안전을 위해 곧바로 해당지점 임시휴업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프라미스원 뱅크는 “이미 코로나19이 활발해 지기 시작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와 예약제 도입, 투명 보호막 설치 등을 통해 안전 최우선 정책을 실시하고 있다”면서 “지점운영 시간을 3차례 변경했으며 6일부터는 이미 철저하게 사전예약 고객 또는 드라이브 서비스로 지점운영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은행측은 “10일 해당지점의 철저한 전문방역을 마쳤으며 다른 지점들과 본사건물도 전문방역 서비스를 주기적으로 받을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방역작업 모습/프라미스원 뱅크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