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미스원뱅크, 성장은 계속된다

1분기 콜리포트, 총자산 직전분기보다 증가

총대출-총예금도 성장세…수익만 소폭 감소

프라미스원뱅크(행장 제이크 박)가 지난 2020년 코로나19 경제 위기 속에서 성장을 지속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연방 은행감독당국의 콜리포트에 따르면 프라미스원은행의 1분기 총자산은 4억8373만4000달러로 전년도 같은 기간의 3억9109만달러는 물론 직전 분기인 지난해 4분기의 4억5036만2000달러에 비해 크게 늘었다.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총자산이 증가한 것은 주목받을만한 성과로 해석된다.

총대출과 총예금은 각각 3억2921만1000달러와 4억1998만달러로 전년도 같은 기간의 2억9574만5000달러와 3억2405만달러에 비해 크게 늘었다. 또한 4분기 총대출과 총예금인 3억1010만5000달러와 3억8577만달러에 비해서도 성장을 지속했다.

1분기 순이익(세전)은 168만3000달러로 전년도의 278만2000달러보다 감소했다. 은행측은 “코로나19 여파로 순익은 감소세를 보였지만 4~5월 실시한 SBA의 PPP융자 실적이 반영되는 2분기에는 큰 폭의 증가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프라미스원은행 둘루스지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