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 위기를 한국학교 도약의 기회로…

재미한국학교 동남부협의회 온라인 교장세미나 개최

김현주 애틀랜타 교육원장,김선미 낙스 총회장 강의

재미한국학교 동남부지역협의회(회장 선우인호)는 지난 24일(토) 오후3시 제7회 교장세미나를 온라인(줌)으로 개최했다.

동남부 지역 한글학교 교장 45명이 참석한 이날 세미나는 선우인호 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새로 부임한 김현주 애틀랜타 교육원장의 격려사 및 한국 정부의 한글학교 지원 방침 소개,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김선미 총회장의 ‘피할 수 없는 위기 그러나 우리에겐 도약의 기회’ 주제강연 순서로 진행됐다.

선우인호 회장은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상황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지역협의회 소속학교 교장들을 격려하면서 “함께 잘 이겨나가자”는 말로 환영사를 대신했다.

김현주 교육원장은 “올해 예기치 못한 코로나 사태로 재외동포재단의 한글학교 운영비 지원금 배부가 늦어졌고 지원이 2차례에 걸쳐 배부돼 혼선이 빚어졌다”고 밝힌 뒤 이에 대한 참가 교장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선미 총회장은 “코로나19으로 우리 모두가 혼란스러운 상황 아래에 있지만 한국학교는 정체성 교육이라는 명제 아래 치열하게 이 상황을 극복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한국학교 교육과정의 다양화와 원격 수업 도구(줌)에 대한 철저한 이해 그리고 온라인 수업의  단점을 잘 파악해 장점을 살린 깊이 있는 한국어 수업과 다양한 특별활동 수업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수영 기자 juye1004@gmail.com

재미한국학교 동남부지역협의회 제7회 교장세미나= 온라인 줌 캡처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