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즈 여행, 정말 괜찮을까”

세계보건기구 “아직 위험하지 않다” 선언

관련 여행자 이미 수백명 감염…논란 예상

세계보건기구(WHO)는 아직까지 크루즈선 여행이 위험 관리가 가능한 영역이라면서 이에 대한 금지 권고를 하지 않겠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와 ‘웨스테르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나온 발언이라 논란이 예상된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마이크 라이언 WHO 긴급대응팀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바이러스의 대다수는 중국에서 발생하며 사람들은 섣부른 판단을 해선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라이언 팀장은 “일각에서는 우리가 크루즈선을 타지 말거나, 공항에 가지 말거나, 특정 인종 집단을 피해야 한다고 말이 나온다. 그런 주장은 정말 조심해야 한다. 우리 사회가 계속 기능할 수 있게 해 주는 위험 관리에 대한 접근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만약 우리가 잠재적인 병원체와 접촉할 수 있다는 가능성 때문에 전 세계 모든 유람선들을 교란시키려 한다면 우린 어디서 멈춰야 하는가”라고 반문했다.

17일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선 코로나19 감염자 99명이 추가로 확인돼 선내 감염자는 총 454명에 이르렀다. 웨스테르담호에선 83세 미국 여성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됐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Author Barrylb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