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대학과 협력해 마케팅 방안 구상

메트로시티은행 탬파지점, 한인 교수 연구 협조

지난 6일 지점서 ‘다민족 커뮤니티 전략’ 발표해

 

메트로시티은행 탬파지점(지점장 강 윤)은 지난 6일 지점에서 지역 대학생 연구팀을 초청해 마케팅 관련 세미나를 개최했다.

탬파대학교(University of Tampa) 노상범 교수의 지도를 받는 제이슨 시레라(21, 회계학 전공), 사마라 래버기(22, 국제비즈 마케팅 전공)씨 등 2명의 학생은 공동으로 ‘다민족 커뮤니티에서의 마케팅 전략’을 주제로 연구 내용을 발표했다. 이들은 메트로시티은행 탬파지점의 협조로 지난 3개월간 지점을 중심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노상범 지도교수(경영학)는 “대학이 주변 기업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며 함께 성장해야 한다고 믿는다”며 “한인 기업인 메트로시티은행이 학생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해 의미있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전했다.

강 지점장은 “현재 40%가 넘은 다민족 고객은 물론 여러 커뮤니티와 함께 커가는 은행을 만들고자 한다”며 “탬파대 학생들의 신선한 마케팅 전략을 반영해 지점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영백 플로리다 지사장

탬파지점 강윤 지점장(왼쪽 2번째)과 직원들.

 

연구 발표 모습/최영백 지사장

 

Add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