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주 확진자 555명…사망자 20명

검사량 크게 늘고 확진비율은 줄어 ‘희망적’

귀넷 23명 유지…여전히 곳곳에 뇌관 많아

조지아주의 코로나19 확진자가 21일 오후7시 현재 555명으로 전날 같은 시간보다 70명, 낮12시에 비해서는 48명 늘어났다.

사망자는 낮12시에 비해 6명이 늘어 20먕으로 집계돼 치사율이 3.6%로 나타났다. 주보건부에 따르면 신규 사망통계 대부분은 이미 숨진 사람들의 검사결과가 이날 나오면서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로 집계된 것이다.

이 시간 현재 조지아 주정부 소속 공공보건연구소(GPHL)는 818건의 검사를 실시해 148건의 양성반응을 확인했고 민간검사 기관은 2798건을 검사해 407건의 양성반응을 판정했다. 총 3616건의 검사 가운데 555건이 양성반응을 보여 검사자의 8%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문가들은 이같은 추세가 매우 고무적이라고 평가하고 있다. 우선 민간 검사시설의 건수가 급속히 늘어나면서 폭넓은 검사가 이뤄지고 있고 전체 검사량에 비해 신규 확진자 비율이 확연히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일단 문제가 되고 있는 바토우카운티와 도허티카운티의 집단 감염자들이 어느 정도 확인되고 있고 귀넷카운티 등 인구밀집지역의 확산세가 아직은 두드러지지 않은 것도 희망적인 대목이다.

하지만 아직 정점을 지나지는 않았다는 것이 대체적인 의견이다. 확진자를 접촉한 사람들에 대한 전수 검사가 이뤄지지 않았고, 여전히 숨어있는 잠재적 감염자들이 존재하고 있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카운티 별로는 ◇풀턴 99명 ◇바토우 56명 ◇캅 50명 ◇도허티 47명 ◇디캡 41명 ◇귀넷 23명 ◇체로키 17명 ◇캐롤 리 각 14명 ◇클레이턴 13명 ◇리치먼드 10명 ◇클락 페이옛 홀 각 9명 ◇플로이드 코웨타 각 8명 ◇헨리 라운즈 각 7명 ◇채텀 더글라스 포사이스 고든 뉴턴 폴딩 폴크 트룹 각 4명 ◇컬럼비아 3명 ◇볼드윈 얼리 글린 로렌스 피큰스 피치 머스코지 락데일 스폴딩 섬터 터렐 티프트 워스 각 2명 ◇오코니 배로우 빕 찰턴 도슨 에핑햄 허드 휴스턴 라마 링컨 럼킨 몬로 밀러 랜돌프 락데일 터너 휫필드 각 1명 등이다. 나머지 37명은 미상이다.

귀넷은 23명을 유지하고 있으며 풀턴과 캅카운티도 소폭만 증가하며 안정세를 보였다. 무더기 확진 사태를 보이던 바토우카운티와 도허티카운티도 증가세가 둔화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