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IC은행, 1분기에 선방했다

1분기 콜리포트…전년동기보다 총자산 늘어

제일IC은행(행장 김동욱)이 지난 2020년 1분기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 은행감독당국의 2020년 1분기 콜리포트에 따르면 제일IC은행의 총자산은 6억8410만5000달러를 기록해 전년도의 5억6306만7000달러에 비해 1억2000만달러 이상 증가했다.

총대출과 총예금은 코로나 19 여파속에서도 각각 5억4981만2000달러와 5억9661만3000달러로 전년도 같은 기간의 4억7646만6000달러와 4억6350만6000달러에 비해 큰폭으로 늘었다.

하지만 순익은 167만7000달러(세전 기준)로 세후 이익도 127만달러로 전년도 같은 기간보다 감소했다.

제일IC은행측은 “1분기 연방은행의 이자율 하락과 은행의 188만달러 대손충당금 적립으로 이익이 감소했지만 1분기 PPP 융자 프로그램 클로징 결산이 2분기에 반영돼 수익이 다시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제일IC은행 본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