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세관 “1만달러 넘는 외화 꼭 신고하세요”

초과해도 관세 부과 안돼…적발시 과태료, 3만달러 넘으면 징역형

인천본부세관
인천본부세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본부세관은 미화 1만 달러를 초과해 외화를 들여오는 여행객들에게 반입 신고를 해달라고 17일 당부했다.

세관은 미신고 원인을 분석한 결과, 규정을 숙지하지 못한 경우 등 개인 부주의가 대부분으로 나타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외국환거래법상 여행자가 소지한 미신고 금액이 미화 1만 달러를 초과하는 경우 과태료가 부과되고, 3만 달러를 넘기면 1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