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에 말 걸었다는 이유로…”

내시빌 흉기 살인사건 용의자 25일 체포

지난 21일 새벽 테네시주 내시빌의 유명 식당 앞에서 일어난 흉기 살인사건의 용의자가 성탄절인 25일 체포됐다.

메트로 내시빌 경찰서는 이날 용의자인 마이클 모슬리(23)를 치텀카운티의 한 빈집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모슬리는 지난 21일 내시빌의 한 술집에서 한 여성을 유혹하다 해당 여성의 남자친구 일행과 싸움을 벌였다. 모슬리는 이 과정에서 흉기를 꺼내들고 3명의 피해자를 찔러 이 가운데 2명을 숨지게 하고 다른 1명은 눈과 팔 등에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사망자는 클레이턴 비터드(22)와 폴 트래페니(21)이며 모두 옆구리에 부상을 입어 밴더빌트대학병원으로 후송됐지만 결국 숨을 거뒀다. 가수인 클레이턴 비터드는 유명 컨트리 음악 작곡가인 케이시 비터드의 아들이자 NFL 샌프란시스코팀 쿼터백인 C.J. 비터드의 동생이다.

체포된 모슬리. /Metro Nashville Pol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