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뉴욕서 아트스쿨 다닌다

홍콩 매체 보도…단기과정 수료 계획

배우 송혜교(38)가 미국 뉴욕의 한 아트스쿨에 다닐 것이라는 홍콩 언론의 보도가 24일 뒤늦게 알려졌다.

16일 홍콩 매체 애플데일리에 따르면, 송혜교는 최근 패션위크 참석차 미국 뉴욕으로 출국했다. 송혜교는 7일뉴욕에서 열린 랄프로렌 패션쇼에 참석했고, 귀국하지 않고 뉴욕에서 추석을 보냈다. 송혜교는 앞으로도 그곳에 머물며 아트스쿨 단기 교육 과정을 수강할 계획이다.

송혜교는 패션위크 참석 당시 패션지 보그 코리아를 통해 팬들에게 인사했었다. 또한 송혜교는 영상을 통해 “오늘 어떤 콜렉션이 소개될지 기대된다”며 인사를 전했다. 하얀 수트와 업스타일 헤어로 멋을 낸 모습이 눈길을 끈다.

2017년 10월 배우 송중기(34)와 결혼한 송혜교는 올 6월 송중기와 이혼 소식을 전한 뒤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올 8월에는 제74주년 광복절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중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 또한 영화 ‘안나’ 출연을 제안 받은 상태다.

배우 송혜교/하퍼스바자 코리아 제공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