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BTS, 북미투어 결국 연기

“취소는 아냐…새 일정 나오는 대로 공지”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결국 북미투어 일정을 연기한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26일 팬 커뮤니티를 통해  4월 25일부터 6월 6일까지 예정된 ‘맵 오브 더 솔’ 월드 투어 미국 일정을 연기한다고  27일 공지했다.

빅히트는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며 이를 위해 어려운 결정을 내렸다”이라며 “취소는 아니며 새로운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곧바로 알리겠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