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탄절 사랑나눔으로 올해 봉사 마무리

미션아가페, 7천명 만찬행사 참가…송년모임도 개최

미션 아가페(회장 제임스 송)는 성탄절인 25일 호세아 피드 더 헝그리 재단과 함께 애틀랜타 다운타운 소재 조지아 월드 콩그레스 센터에서 올해 마지막 노숙자 봉사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만찬행사에는 노숙자 등 3000여명이 참석했으며 독거노인과 지체 부자유 이웃 등 4000여명에게는 도시락이 전달됐다. 미션아가페는 이날 행사를 위해 2500파운드의 닭고기와 3000개의 에그롤을 준비했으며 호세아 재단측은 1만파운드의 칠면조와 채소 등을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인 자원봉사자 79명이 참여했으며 양현숙 애틀랜타 한국문화원장의 북춤과 신혜경씨의 오카리나 연주, G-사운드의 색소폰 연주 등 한인 문화인들의 공연이 더해졌다.

올해로 49회를 맞는 이번 성탄절 봉사행사를 마련한 호세아 재단의 엘리자베스 오밀라미 대표는 “지난 11년간 연 4회의 사랑나눔 행사에 한번도 빠짐없이 함께 해준 미션아가페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미션아가페는 이에 앞서 이날 낮12시30분에는 올 한해 함께 수고한 자원봉사자 등을 초청해 둘루스 카페로뎀에서 송년모임을 가졌다. 한편 미션아가페는 1월20일 조지아 월드 콩그레스 센터에서 마틴 루터 킹 데이 기념 사랑나눔 행사를 호세아 피드 더 헝그리와 함께 개최한다.

 

미션아가페 제공
미션아가페 제공
미션아가페 제공
미션아가페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