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임당 소사이어티’, 애틀랜타에 모였다

2021년 정기총회 개최…이경철 이사장 등 대통령 봉사상 수상

어머니의 시각에서 한인 이민자들의 문화적응을 돕고 혼혈 한인들의 정체성 확립을 지원하는 등의 활동을 하고 있는 사임당 소사이어티(총회장 장세희, 이사장 이경철)가 지난 11일 메트로 애틀랜타에서 2021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오후 5시 한인타운인 둘루스 페어필드 호텔에서 열린 행사에서 장세희 총회장은 “팬데믹 상황에서도 먼 거리를 마다않고 애틀랜타 총회에 참석해주신 회원들께 감사를 전한다”면서 “우리 회원들이 엄마의 진정한 사랑을 자녀들에게 유산으로 남겨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인사했다.

이경철 이사장은 격려사를 통해 “애틀랜타를 찾아주신 모든 분들을 환영하며 이번 총회를 통해 사임당 소사이어티가 나가야할 길을 상의해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으면 한다”면서 “집행부 임원 여러분이 이번 총회에서 결의된 사업을 잘 진행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황병구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총회장, 하도수 동남부한인회연합회 부회장, 엄수나 애틀랜타조지아한인상의 고문, 이홍기 애틀랜타조지아한인상의 회장, 조광세 미주한인지도자협의회 총회장 등이 축사를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특히 사임당 소사이어티를 통해 봉사를 펼친 인사 5명에 대한 대통령 자원봉사상 금상 수여식이 함께 열렸다. 이날 수상자는 이경철 이사장과 장세희 총회장, 강승구 외교분과위원장, 김은숙 사무총장, 바우 잭슨씨 등이다.

한편 이경철 이사장이 마련한 공식 만찬 시간에는 애틀랜타국악원(원장 김미경)의 한국무용 공연이 펼쳐졌다.

이상연 대표기자

이경철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봉사상을 수상한 이경철 이사장 내외.
대통령 봉사상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