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협회, 이남준 차차기 회장 선출

21일 둘루스 1818클럽서 제3차 정기총회 개최

한인회 자원봉사단과 함께 사랑의 집수리 참여

조지아한인부동산협회(회장 김산)가 2019년 제4 정기총회를 지난 21일 오후 6시 둘루스 귀넷상공회의소 1818클럽에서 개최됐다.

순조로운 업무 인수인계를 위해 2년후 회장을 미리 선출하는 전통을 지닌 부동산협회는 이경철 이사장과 김산 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곧바로 회장선거를 실시, 2021년 한해 협회를 이끌어나갈 차차기 회장으로 이남준 협회 문서관리부장을 선출했다.

참석 회원들의 만장일치로 선임된 이남준 차차기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회원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해 다리(Bridge)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면서 “주류 부동산 업계와의 교류도 확대해 한인 부동산업계가 한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0년 차기 회장은 서상희 부회장이 이미 선출된 상태이며 김산 회장은 올해말까지 재임한다.

부동산협회는 이날 박기성 애틀랜타한인회 자원봉사단장을 초청해 협회차원에서 봉사단의 ‘사랑의 집수리’ 봉사에 적극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박 단장은 “자체적인 집수리가 어려운 노인 가정과 장애인 가정 등을 대상으로 올해 하반기에만 5채 이상의 집수리 봉사 계획을 갖고 있다”고 소개했다.

협회원들은 총회 직후 즉석에서 집수리 기금 모금에 나서는 한편 내달로 예정된 집수리 봉사에 직접 참여하기로 뜻을 모았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브릿지웨이 파이낸셜의 제이슨 김 대표가 ‘홈오너십’을 주제로 강연한뒤 회원들에게 새로운 모기지 트렌드와 상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총회를 마치며 김산 회장은 “오는 10월19일 뷰포드 댐에서 회원들의 단합을 위한 야유회가 준비돼 있으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을 남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