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조스, 기후변화 대응에 100억불 쾌척

인스타그램 통해 밝혀…과학자, 운동가, NGO에 제공

세계 최고의 부호인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100억달러를 출연한다고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밝혔다.

베이조스는 “우리는 지구를 구할 수 있다”면서 “그러기 위해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국가, 국제기구, 개임들이 모두 집단적인 행동을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신의 출연금이 과학자와 환경운동가, 비정부단체(NGO) 등에게 제공될 것이라며 자연을 보호하기 위한 실질적 노력을 기울이는 곳에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베이조스는 이 돈을 이용해 올 여름 일명 ‘베이조스 어스 펀드(Bezos Earth Fund)’을 설립할 계획이다. 그는 “기후변화는 우리 지구의 최대 위협”이라며 “기후변화의 파괴적인 영향에 맞서는 사람들과 함께 하기 위해 출연을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ABC 방송은 “이같은 움직임은 아마존의 배송 업무가 기후변화를 촉진하고 있다는 외부 비판과 내부 직원들의 적극적인 사회참여 주문을 고려한 것”이라고 해석했다. 아마존 직원들은 지난해 5월 주주총회에서 포괄적인 기후변화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제안했었다.

또한 베이조스는 자산총액 1290억달러로 빌 게이츠를 제치고 세계 최고의 부자가 됐지만 도네이션과 사회 기여 측면에서 빌 게이츠에 비해 매우 소극적이라는 비판을 받아왔다.

Jeff Bezos Instagram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