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근 회장, 코리안페스티벌 위해 1만불 쾌척

박선근 전 애틀랜타한인회장(사진)이 지난 28일 한인회에 코리안페스티벌 기금 1만달러를 전달했다.

박 전회장은 “한인사회의 최대 축제인 코리안페스티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써달라”며 김일홍 한인회장에게 수표를 전달했다.

김 회장은 “올해 행사는 KTN과 함께 주최하며 한인사회는 물론 다민족들까지 대규모로 참가하는 역대 최대규모가 될 것”이라며 “한인사회를 위해 항상 지원을 아끼지 않는 박 전회장의 성의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