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애틀랜타, 15일 골프대회 연기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회장 김형률)는 오는 15일 개최예정이었던 북한 어린이결핵환자 돕기 및 코로나19 고국 방역물품 지원모금 골프대회(준비위원장 김쥬디)를 잠정 연기한다고 14일 밤 밝혔다.

협의회는 “국가 비상사태가 선포된 상황에서 정상적으로 대회를 진행하기 어렵다는 판단으로 부득이 연기를 결정하게 됐다”면서 “새로운 대회 일정은 추후 결정되는 대로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15일 오후1시 스와니 베어스베스트골프클럽에서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협의회는 이미 3만7000달러 이상의 모금을 약정받은 상태이며 수익금은 북한 어린이 결핵환자들과 한국의 코로나19 방역물품 기금으로 전달할 예정이었다.

골프대회 포스터

One thought on “민주평통 애틀랜타, 15일 골프대회 연기

  1. 안녕하십니까. 이상연기자님
    모든것이 부족하고 어려운 환경에서도 한인사회에 빠른 소식과 올바른 언론전달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해 주셔서
    독자의 한사람으로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하루의 시작을 늘 ATLANTA K NEWS와 함께 시작할수 있음을
    또한 기쁘게 생각합니다.앞으로도 온라인 뉴스의 선구자로 한인사회의 등불로 우뚝 서기를 응원합니다.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