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부 성결교회엔 희망이 있습니다”

미주성결교회 동남지방회 3~6일 첫 행사 열어

아틀란타벧엘교회서…3년마다 1개 교회 개척

제1회 미주성결교회 동남지방회가 지난 3일 개막해 오는 6일까지 아틀란타 벧엘교회(담임목사 이혜진)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중부지방회 산하의 동남부감찰회가 지난해 제40차 미주성결교회 정기총회에서 동남지방회로 승격을 승인받은 뒤 처음 열리는 것이다.

지난 3일 개회예배로 시작된 지방회는 첫 회의를 통해 신입회원 소개, 각지역 교회보고, 감사 및 회계보고, 임원소개, 각부위원 및 감찰장 선정, 예산안심의 등을 진행했다.

동남지방회 회장은 안선홍 섬기는교회 담임목사가, 부회장은 이병억 탬파 두란노교회 담임목사가 맡게 된다.

회장 안선홍 목사는 “동남지방회가 승격 후 이렇게 첫 모임을 갖게 된 것은 모두 하나님의 은혜”라며 “미주성결교회에서 가장 희생적인 섬김을 감당하는 겸손한 지방회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선홍 회장은 이어 “동남지방회의 분할로 더욱 효율적인 행정이 가능해지고 지역교회 개척도 활발해 질 것”이라며 “3년마다 지역에 성결교회 1개를 개척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동남지방회는 서울신학대 최인식 교수와 목포 낙원교회 담임 장승민 목사를 초청해 ‘4중 복음 세미나’도 개최했다.

동남지방회 소속 한인교회는 쟌스크릭 한인교회(이경원 목사), 한샘성결교회(지윤병 목사),탬파 두란노교회(이병억 목사), 빛과사랑교회(장석민 목사), 애틀랜타 성결교회(김종민 목사), 애틀랜타 섬기는교회(안선홍 목사), 애틀랜타 주은혜교회(강윤구 목사), 리치몬드 힐 성결교회(이철호 목사), 아틀란타 벧엘교회(이혜진 목사), 그레이스 한인교회(이승훈 목사), 아틀란타 로고스 한인교회(김운형 목사), 뿌리깊은 교회(국승호 목사) 등이다.

동남지방회에 참석 목회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동남지방회 제공

Leave a Reply